유학준비정보
일본교육제도
유학비용
시험정보
유학 시험제도의 변경
일본유학시험 (EJU)
대학합격자 EJU성적
일본어능력시험(JLPT)
대학입시 센터시험
일본유학시험 FAQ
유학관련도서
일본유학시험 문제집
장학금정보
  현재위치 = > 유학준비정보 > 시험정보 > 일본어 능력시험(JLPT)
 
  오늘날 세계 각지에서 일본어(日本語)를 배우는 학습자 수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더욱이 해외에 있는 일본어 학습자가 그 어학력을 실제로 활용할 수 있는 기회는 점점 늘고 있습니다. 또한 습득한 일본어능력(日本語能力)을 객관적으로 측정하여 공식적으로 인정받는 제도를 요청하는 목소리가 일본어 학습자들 사이에 높아져 왔습니다. 국제교류기금(國際交流基金) 및 일본국제교육지원협회(日本國際敎育支援協會)는 이러한 요망에 부응하기 위하여 1984년부터 일본 국내 및 해외에서 일본어를 모국어로 하지 않는 사람을 대상으로 일본어능력을 측정하고 인정함을 목적으로 하는 일본어능력시험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시작 당시의 수험자 수는 7,000명 정도였으나 2009년 수험자 수는 전세계에 54개국 77만 명에 달하여 세계 최대 규모의 일본어 시험으로 발전했습니다. 다양화된 수험자와 수험목적의 변화에 발맞춰, 일본어능력시험은 지난 20여년간 축적된 시험결과 데이터와 시험에 관한 요망을 바탕으로 2005년 '일본어능력시험 개선에 관한 검토회'를 설치하고 많은 전문가의 협력을 얻어 2010년 새로운 <일본어능력시험>을 실시하게 되었습니다.
   
  新 JLPT 개정 포인트

01. 과제수행을 위한 언어소통 능력을 측정합니다.
우리들은 생활 속에서 다양한 '과제'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지도를 보고 목적지를 찾아 가기', '설명서를 보면서 전자제품 사용하기' 등이 그것입니다. 과제에는 언어를 필요로 하는 것도 있고 그렇지 않은 것도 있습니다. 언어를 필요로 하는 과제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문자나 발음, 어휘에 관한 지식, 단어를 이어 문장을 만드는 문법 지식, 문장을 어느 순서로 어떻게 말해야 좋을까 등을 판단하기 위한 지식 등 '언어지식'이 필요합니다. 이렇듯 '문자·어휘·문법 등의 언어지식과 그 언어지식을 이용하여 소통 상의 과제를 수행하는 능력'을 신시험에서는 '과제수행을 위한 언어소통 능력’이라고 부릅니다. 신시험에서는 '과제수행을 위한 언어소통 능력'을 '언어지식', '독해', '청해'의 세 가지로 구분하여 측정합니다.

언어지식 과제수행에 필요한 일본어 문자·어휘 및 문법에 관한 지식
독 해 언어지식을 이용하여 문자 텍스트를 이해하고 과제를 수행하는 능력
청 해 언어지식을 이용하여 음성 텍스트를 이해하고 과제를 수행하는 능력

02. 레벨을 4단계에서 5단계로 늘렸습니다.
신시험에서는 레벨을 현행시험의 4단계(1급, 2급, 3급, 4급)에서 5단계(N1, N2, N3, N4, N5)로 늘어납니다. 신시험과 현행시험과의 레벨 대응은 다음과 같습니다. 크게 달라진 것은 현행시험 2급과 3급 사이에 N3 레벨이 새롭게 마련되었다는 점입니다.

N1 현행시험 1급보다 다소 높은 레벨까지 측정합니다. 합격선은 현행시험과 거의 같습니다.
N2 현행시험 2급과 거의 같은 레벨입니다.
N3 현행시험 2급과 3급 사이에 해당하는 레벨입니다. (2010년 신설)
N4 현행시험 3급과 거의 같은 레벨입니다.
N5 현행시험 4급과 거의 같은 레벨입니다.
※ ‘N’은 ‘Nihongo(일본어)’, ‘New(새로운)’을 의미합니다.
03. 득점등화를 실시합니다.
서로 다른 시기에 실시되는 시험에서는 출제되는 문제가 다르므로 아무리 신중하게 출제를 해도 매회 시험의 난이도가 다소 변동할 수밖에 없습니다. 따라서 신시험에서는 '등화(等化)' 방법을 이용하여 다른 시기에 실시된 시험 득점을 상호 비교 가능한 공통 척도로 나타냅니다. 그 결과 같은 레벨의 시험이라면 어느 시기의 시험을 보더라도 득점을 서로 비교할 수 있습니다. '등화'는 세계의 주요 언어시험에서 널리 이용되는 방법입니다.
04. 일본어능력시험 Can-do 리스트를 제공합니다.
신시험에서는 각 레벨의 합격자가 일본어를 사용하여 실제로 어떠한 일이 가능하다고 생각하는지를 조사한 '일본어능력시험 Can-do 리스트'를 제공합니다. 이 리스트에는 합격자가 일본어를 사용하여 실제로 가능하다고 생각하는 언어행동의 예가 기술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언어행동 예를 힌트 삼아 합격자 본인 또는 주위 사람들이 시험결과를 보다 구체적으로 이해할 수 있게 됩니다.

  시험은 N1, N2, N3, N4, N5로 나뉘어져 있어 수험자가 자신에게 맞는 레벨을 선택합니다.
각 레벨에 따라 N1~N2는 언어지식(문자ㆍ어휘ㆍ문번)ㆍ독해, 청해의 두 섹션으로, N3~N5는 언어지식(문자ㆍ어휘), 언어지식(문법)ㆍ독해, 청해의 세 섹션으로나뉘어져 있습니다.

시험과목과 시험시간 및 인정기준은 다음과 같으며, 인정기준을 「읽기」,「듣기」의 언어 행동으로 나타납니다.
각 레벨에는 이들 언어행동을 실현하기 위한 언어지식이 필요합니다.
 
레벨 과목별 시간 인정기준
유형별 시간
N1 언어지식·독해 110분 기존시험 1급보다 다소 높은 레벨까지 측정

읽기 - 논리적으로 약갼 복잡하고 추상도가 높은 문장등을 읽고, 문장의 구성과 내용을 이해할 수 있으면, 다양한 화재의 글을 읽고, 이야기의 흐름이나 상세한 표현의도를 이해할 수 있다.

듣기 - 자연스러운 속도의 체계적 내용의 회화나 뉴스, 강의를 듣고, 내용의 흐름 및 등장인물의 관계나 내용의 논리구성 등을 상세히 이해하거나, 요지를 파악할 수 있다.
청해 60분
170분
N2 언어지식·독해 105분 기존시험의 2급과 거의 같은 레벨

읽기 - 신문이나 잡지의 기사나 해설 평이한 평론 등, 논지가 명쾌한 문장을 읽고 문장의 내용을 이해할 수 있으며, 일반적인 화제에 관한 글을 읽고, 이야기의 흐름이나 표현의도를 이해할 수 있다.

듣기 - 자연스러운 속도의 체계적 내용의 회화나 뉴스를 듣고, 내용의 흐름 및 등장인물의 관계를 이해하거나, 요지를 파악할 수 있다.
청해 50분
155분
N3 언어지식(문자·어휘) 100분 기존시험의 2급과 3급사이에 해당하는 레벨(신설)

읽기 - 일상적인 화제에 구체적인 내용을 나타내는 문장을 읽고 이해할 수 있으며, 신문의 기사제목등에서 정보의 개요를 파악할 수 있다. 일상적인 장면에서 난이도가 약간 높은 문장을 바꿔 제시하며 요지를 이해할 수 있다.

듣기 - 자연스러운 속도의 체계적 내용의 회화를 듣고, 이야기의 구체적인 내용을 등장인물의 관계등과 함께 거의 이해할 수 있다.
언어지식(문법)·독해
청해 40분
140분
N4 언어지식(문자·어휘) 90분 기존시험 3급과 거의 같은 레벨

읽기
- 기본적인 어휘나 한자로 쓰여진, 일상생활에서 흔하게 일어나는 화제의 문장을 읽고 이해할 수 있다.

듣기 - 일상적인 장면에서 다소 느린 속도의 회화라면 거의 내용을 이해할 수 있다.
언어지식(문법)·독해
청해 35분
125분
N5 언어지식(문자·어휘) 75분 기존시험 4급과 거의 같은 레벨

읽기 - 히라가나나 가타가나, 일상생활에서 사용되는 기본적인 한자로 쓰여진 정형화된 어구나, 문장을 읽고 이해할 수 있다.

듣기
- 일상생활에서 자주 접하는 장면에서 느리고 짧은 회화로부터 필요한 정보를 얻어낼 수 있다.
언어지식(문법)·독해
청해 30분
105분
  ※ N3 - N5 의 경우, 1교시에 언어지식(문자·어휘)과 언어지식(문법)·독해가 연결실시됩니다.
 
◎ 시험결과의 표시
 
레벨 득점 구분 득점 범위
N1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 0 ~ 60
독해 0 ~ 60
청해 0 ~ 60
종합득점 0 ~ 180
N2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 0 ~ 60
독해 0 ~ 60
청해 0 ~ 60
종합득점 0 ~ 180
N3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 0 ~ 60
독해 0 ~ 60
청해 0 ~ 60
종합득점 0 ~ 180
N4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독해 0 ~ 120
청해 0 ~ 60
종합득점 0 ~ 180
N5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독해 0 ~ 120
청해 0 ~ 60
종합득점 0 ~ 180
  ※ N1, N2, N3의 득점구분은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 ‘독해’, ‘청해’의 3 구분입니다.
※ N4, N5의 득점구분은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독해’와 ‘청해’의 2구분입니다.
 
◎ 합격/불합격 판정
  종합득점과 각 득점구분의 기준점, 이 두 가지로 합격/불합격 판정을 내립니다. 기준점이란 각 득점구분에서 ‘적어도 이 이상은 필요한’ 득점을 말합니다. 득점구분의 득점이 하나라도 기준점에 달하지 못한 경우는 종합득점이 아무리 높아도 불합격으로 처리됩니다. 각 득점구분에 기준점을 설정한 것은 학습자의 일본어능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하기 위해서입니다. 종합득점과 각 득점구분의 기준점에 따른 합격/불합격 판정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공지사항을 참고바랍니다.
 
◎ 시험결과 통지의 예
  다음 예와 같이 ① ‘득점구분 별 득점’과 득점구분 별 득점을 합계한 ② ‘종합득점’, 앞으로의 일본어 학습을 위한 ③ ‘참고정보’를 통지합니다. ③ ‘참고정보’는 합격/불합격 판정 대상이 아닙니다.
  ※ 예 N3을 수험한 Y씨의 ‘합격/불합격 통지서’의 일부성적정보 (실제 서식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득점 구분 별 득점 종합득점
언어지식(문자·어휘·문법) 독해 청해
50/60 30/60 40/60 120/180

참고정보 A 매우 잘했음 (정답률 67% 이상)
B 잘했음 (정답률 34% 이상 67% 미만)
C 그다지 잘하지 못했음 (정답률 34% 미만)
문자·어휘 문법
A C
 
◎ 득점등화란?
  서로 다른 시기에 실시되는 시험에서는 출제되는 문제가 다르므로 아무리 신중하게 출제를 해도 매회 시험의 난이도가 다소 변동하게 됩니다. 따라서 신시험에서는 ‘등화’ 방법을 통해 다른 시기에 실시된 시험 득점을 공통 척도상의 득점으로 표시하여 서로 비교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예를 들어 Z씨가 어느 해 7월과 12월에 N2를 수험했을 경우 득점구분의 ‘청해’ 결과를 표시했습니다. 이 두 번의 시험은 7월보다 12월이 어려웠다고 합시다. Z씨가 두 번의 시험 모두에서 전체 20문제 중 10문제를 정답이었을 경우 정답 수만을 비교하면 Z씨의 능력에는 변화가 없는 것처럼 보입니다. 한편 등화에 따라 얻은 척도 점수는 7월은 30점, 12월은 35점으로 어려웠던12월 시험의 득점이 높습니다. 이와 같이 시험 결과를 척도득점으로 표시함으로써 시험 난이도의 영향을 받지 않고 수험자가 능력의 향상도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7월 12월
'청해' 정답 수 20문제 중 10문제 20문제 중 10문제
등화된 '청해' 척도득점 30점 35점

※ 표 내의 문제 수 및 득점 숫자는 설명을 위한 예로서 실제 척도점수 표시에 의한 것은 아닙니다.

  매년 12월의 첫째 일요일에 실시합니다.
 
서울, 경기, 강원, 충청, 호남 일본어능력시험 서울실시위원회
E-mail jlpt@jlpt.or.kr
TEL 02-723-8487
FAX 02-725-3997
한국고교일본어연구회(대전, 호남지역)
E-mail kannan@wonkwang.ac.kr
TEL&FAX 063-850-6523
영남지역 (사)부산한일문화교류협회
E-mail jlptinfo@kojac.or.kr
TEL 051-465-7323
FAX 051-464-3554
제주지역 제주도한일친선협회(제주상공회의소)
TEL 064-757-2164~6
  ※ 각 급수의 인정 합격은 1급, 2급

  일본어능력시험과 사비외국인유학생통일시험이 일본유학생의 선발 시험으로 각 대학 등에서 이용하여
왔으나, 2002년도부터「일본유학시험」이 새로 실시됨으로써 이 두 가지 시험 중, 사비외국인유학생통일
시험은 폐지되었고 일본어능력시험은 일반적인 일본어측정시험으로 남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현재는 일본유학시험이 시작 된지 얼마되지 않으므로 과도기적으로 일본어능력시험이
전문학교 입학 시의 신청조건의 하나로 남으며
일부 대학, 대학원에서 일본어능력을 보기위한 시험으로 인정하는 곳이 일부 있음을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Top